시드니 초콜릿 가게 ‘글로벌 고객 발길 이끄는 동영상 활용법’

동영상 비디오를 적극적으로 활용한 퍼펙션 초콜릿의 사업 성공 비결을 알아본다.  

248183477_3UCHrvVu_2a2e8035c7c72343cd4a7 

 

시드니 더블 베이에 위치한 초콜릿 전문점 ‘퍼펙션 초콜릿(Perfection Chocolates)’.

이 초콜릿 가게의 소셜 미디어 친구들은 현재 엄청난 수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페리스코프 팔로워가 2만 1천 명, 트위터 팔로워가 5천 명,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2천 6백 명에 이릅니다.

페리스코프는 소셜 미디어인 트위터가 스마트폰을 통해 실시간으로 동영상을 생중계 할 수 있도록 한 앱입니다. 카포스 씨는 페리스코프를 적극적으로 이용해 소박하지만 사람들이 관심을 가질 만한 아주 소소한 재미를 동영상을 통해 전달하고 있었습니다. 본 다이 비치의 일몰과 같은 멋진 영상을 보여주기도 하고, 초콜릿 가게에 온 손님들과의 재미난 대화를 생방송으로 보여주기도 합니다.

카포스 씨는 본인 스스로를 ‘얼리어답터’라고 말합니다. 소셜 미디어와 앱 등 최신 디지털 기술을 항상 앞서 받아들여 왔다고 자랑합니다.

카포스 씨는 작년 4월부터 페리스코프를 이용해 동영상을 올려 왔는데요. 이후 전 세계에서 이 동영상을 본 후 ‘퍼펙션 초콜릿’을 찾아온 사람이 최소한 65 명이 넘는다고 말했습니다.

외국에서 온 손님들은 가게를 찾아와서는 “나는 프랑스에서 비디오를 보고 왔어요”. “나는 이태리에서 보고 왔어요”. “나는 브라질에서 보고 왔어요” 이렇게 말한다고 하는데요.

전 세계에서 카포스 씨의 가게를 영상으로 본 사람들은, 호주에 오게 되면 이곳을 꼭 찾아오게 된다고 카포스 씨는 자랑합니다.

카포스 씨는 “자영업체들이 눈에 띄게 실적을 높이고 싶다면 소셜 미디어를 활용하는 전략을 고려해야 한다”라고 조언합니다. 하지만 카포스 씨는 소셜 미디어를 활용하는 것이 순식간에 큰 돈을 벌게 해 주는 것은 아니라고 강조합니다.

John Kapos using SnapChat to expand his business reach 

 

“소셜미디어를 활용한다고 수백만 달러를 벌 수 있을까요? 아닙니다. 수백만 달러를 금방 벌어들일 수는 없죠. 하지만 수익이 점차 오르는 것은 사실입니다.”

소셜 미디어에서 큰 인기를 얻은 덕택일까요? 카포스 씨는 요즘 여기저기 강연에 초대를 받기도 하고, 자영업체의 조언자 역할을 담당하기도 합니다.

현재는 소셜 미디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퍼펙션 초콜릿. 하지만 그 시작은 여느 자영업자처럼 아주 작게 출발을 했습니다.

1939년 로즈 베이에서 ‘퍼펙션 초콜릿’의 문을 처음 연 카포스 씨의 삼촌 ‘믹’은 원래는 그리스에서 온 난민 출신이었습니다. 동네의 작은 밀크바로 시작했고, 초콜릿을 손수 만들어 같이 판매를 하게 되었죠. 그리고 카포스 씨의 부모님인 메리 카포스와 스피로 씨가 1970년대 초반 이 가게를 삼촌으로부터 물려받게 됐습니다.

카포스씨는 어린 시절을 회상하면서 이렇게 말합니다.

“토요일 아침이면 아버지는 ‘초콜릿 조니’라고 저를 불렀습니다. 토요일이면 공장에 나가 코코넛 캔디를 하루 종일 휘젓는 것이 제가 했던 일이었죠.”

“주 중에는 가게에 가서 원하는 만큼 아이스크림과 초콜릿을 먹을 수 있었죠. 어린  아이에게는 마치 꿈과 같은 일이었습니다”

그리고, 아버지가 세상을 떠나신 후 카포스 씨는 아버지의 초콜릿 제조 비법을 이어받아 사업을 이끌게 됐습니다.

“아버지가 항상 하시던 말씀이 있습니다. 고객을 잘 관리해야 한다는 것이었는데, 항상 고객은 존경심을 지니고 대하라는 말씀이었습니다. 번 만큼 세금도 꼬박꼬박 내라는 말씀도 빼먹지 않으셨죠.”

아버지에게서 물려받은 가문의 초콜릿 비법, 여기에 더해 소셜 미디어의 디지털 기술이 하나로 합쳐지면서 오늘의 ‘퍼펙션 초콜릿’이 성공 가도를 걷게 됐습니다.

출처 SBS KOREAN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Comments

[K-Food] 대표적 겨울철 한국의 국민 간식 '호떡'의 글로벌 변신

댓글 0 | 조회 1,284 | 추천 0
[K-Food] 대표적 겨울철 한국의 국민 간식 '호떡'의 글로벌 변신요즘 같이 기온이 떨어져 쌀쌀한 날에는 대표적인 한국인의 간식 '호떡'이 생각난다. 디저트계 떠오르는 샛별, … 더보기

호주 시골, 1인 ‘훈제 송어’ 자영업자.. 인터넷 쇼핑 도전기

댓글 0 | 조회 3,178 | 추천 0
호주의 외딴 시골에서 직원도 없이 혼자 송어를 훈제해 판매해 온 앤 씨가 인터넷 쇼핑을 시작하게 된 이야기를 들어본다. 호주에서도 최근 인터넷 쇼핑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책이나 … 더보기

정육점이야? 부티크 매장이야?.. 쇼윈도에 고기 진열 ‘Victor Churchill’

댓글 0 | 조회 3,805 | 추천 0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정육점의 이미지를 180도 바꿔 놓은 정육점이 있습니다.부티크 분위기가 나는 고급스러운 매장, 쇼 윈도에는 전문가가 잘라낸 먹음직한 고기들이 걸려 있는 곳. … 더보기

25달러 투자 ‘Caradvice.com’, 3천 5백만 달러에 매각하기까지..

댓글 0 | 조회 2,489 | 추천 0
21살의 나이에 $25의 투자로 시작한 블로그가 지금은 호주 전역에 알려진 자동차 전문 웹사이트로 발전했습니다.알보르즈 팔라 씨가 처음 ‘Caradvice.com’ 웹사이트를 열 … 더보기

‘영어 사용도 힘들던 이민자, 베이커리 대박나기까지..’ 오아시스 베이커리

댓글 0 | 조회 3,285 | 추천 0
레바논 출신의 마쿨 씨는 사업 첫해에는 악몽을 꾸는 것과 같았다고 말하면서 가게 문을 닫기 전까지 하루에 19시간에서 20시간을 일해야 했다고 회상했다.1998년 레바논 출신의 이… 더보기

Aged care의 혁신.. ‘노인 주거 시설이 아닙니다, 또 다른 가족입니다’

댓글 0 | 조회 2,477 | 추천 0
오래된 전통 산업 분야에 혁신을 들고 온 타마르 씨는 노인 복지 산업에 새 바람을 몰고 왔다. ‘회사를 운영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혁신이다’ 이런 얘기 참 많이 듣죠. 하지… 더보기

배낭여행 호주 청년, ‘남미 전문 여행사로 발돋움하기까지..’

댓글 0 | 조회 2,822 | 추천 0
주머니 안에는 20파운드가 전부였던 호주인 배낭여행객 그레그 카터 씨가 여행 사업에 뛰어들어 성공을 거둔 이야기를 들어본다. 호주 청년 그레그 카터 씨와 채드 캐리 씨는 영국으로 … 더보기
Now

현재 시드니 초콜릿 가게 ‘글로벌 고객 발길 이끄는 동영상 활용법’

댓글 0 | 조회 2,480 | 추천 0
동영상 비디오를 적극적으로 활용한 퍼펙션 초콜릿의 사업 성공 비결을 알아본다.시드니 더블 베이에 위치한 초콜릿 전문점 ‘퍼펙션 초콜릿(Perfection Chocolates)’.이… 더보기

워킹맘을 위한 호주 웹사이트 Mums & Co...:"어마어마"한 사업 아이디어 제공

댓글 0 | 조회 2,030 | 추천 0
엄마의 역할과 사업가의 역할이 상호 배타적이라고 생각했다면, 다시 생각해 보십시오.고국은 물론이고 이곳 호주에서도 ‘일하는 여성과 육아’의 문제는 쉽게 풀리지 않는 숙제인 것 같습… 더보기

시드니 동네 편의점 ‘인스타그램 활용한 사업 성공의 비결’

댓글 0 | 조회 2,302 | 추천 2
시드니의 작은 편의점이 소셜 미디어를 활용해 사업을 확장시킨 비결을 알아본다.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스마트폰을 이용해 친구들과 사진과 글을 공유하는 소셜 미디어가 어디… 더보기

‘백만 개가 넘는 나만의 맞춤형 신발’..Shoes of Prey

댓글 0 | 조회 2,164 | 추천 0
백만 개가 넘는 신발 디자인의 조합! 주문 제작 방식의 신발 업체 Shoes of Prey의 이야기를 들어본다. 백화점이나 쇼핑센터에서 파는 기성품보다는 자신이 원하는 ‘주문 제작… 더보기

호주에서 스타트업, 어떻게 시작해야 하나?

댓글 2 | 조회 3,054 | 추천 1
스마트폰으로 무엇이나 할 수 있는 세상, 스타트 업을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 스타트업, 설립한 지 오래되지 않은 신생 벤처 회사를 뜻하는 말로 미국의 실리콘 밸리에서 생겨난 용어이… 더보기
  • 준비중입니다.
  • 준비중입니다.